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191

[불교 경전] 화엄경 입법계품 - 22 (향파는 장자) 변행 외도는 남쪽에 있는 '광대(廣大)'라는 나라에서 향을 파는 장자인 '우발라화(優鉢羅華)'에게 가르침을 들으라 하셨습니다. 화엄경 입법계품의 22회 이야기에서 선재동자는 향파는 장자에게 어떠한 깨달음을 얻게 될까요? ■ 항 파는 장자 '우발라화' - 선재동자는 선지식의 가르침을 받아 신명을 돌보지 않고, 재물에도 집착하지 않으며, 여러 사람을 좋아하지도 않고, 오욕락을 탐하지도 않으며, 권속을 그리워하지도 않고, 왕위 같은 것에도 관심을 두지 않았습니다. - 오로지 중생을 가르치고, 불국토를 깨끗이 하고, 부처님께 공양하고, 법의 실다운 성품을 알고, 보살의 큰 공덕을 닦아 모으고, 공덕을 닦아 끝내 물러나지 않기만을 원했습니다. 그리고 모든 겁마다 큰 원력으로써 보살행을 닦고, 부처님의 대중이 모인.. 2023. 12. 25.
[불교 경전] 화엄경 입법계품 - 21 (변행 외도) 부동 청신녀는 남쪽에 있는 '무량도살라(無量都薩羅)'라는 성에서 출가한 외도(外道)인 '변행(徧行)'에게 가르침을 들으라 하셨습니다. 화엄경 입법계품의 21회에서 선재동자는 변행외도에게 어떤 깨달음을 얻게 될까요? ■ 변행 외도(徧行 外道) - 선재동자는 부동 청신녀에게서 법을 듣고 마음속에 깊이 새겨 가르침을 다 믿고 받아들이고 사유 관찰했습니다. 점점 나아가 나라와 도시를 지나 도살라성에 이르렀습니다. 해가 질 무렵 성안에 들어가 가게와 골목과 네 길거리로 두루 다니면서 변행 외도를 찾았습니다. - 성 동쪽에 산이 있는데, 이름이 선덕(善德)이었습니다. 선재가 한밤중에 산꼭대기를 보니 초목과 바위에 광명이 환하게 비쳐 마치 해가 뜨는 것 같았습니다. 이것을 보고 아주 기버하면서 이렇게 생각했습니다. .. 2023. 12. 24.
[불교 경전] 화엄경 입법계품 - 20(부동 청신녀 ㉢) 부동 청신녀를 만난 선재동자는 번뇌를 없애고, 집착을 깨뜨리고, 깊은 법문에 들어가고, 나쁜 중생을 구제하고, 널리 모든 세상에 태어나고, 부처님 뵈려는 생각을 쉬지말고, 모든 여래의 법비를 받으며, 모든 불법의 광명을 내고, 부처님의 법륜을 널리 굴리고, 법보를 널리 베풀라는 말씀을 여래로 부터 들었습니다. 화엄경 입법계품 20번째 부동청신녀의 ㉢번째 이야기에서 선재동자는 어떤 가르침을 들을까요? ■ 부동청신녀 - 선남자여, 나는 부처님 계신 데서 이와 같은 법을 듣고, 일체지를 구하고, 부처님의 열가지 힘을 구하고, 부처님의 변재를 구했습니다. 부처님의 광명을 구하고, 부처님의 육신을 구하고, 부처님의 상호를 구하고, 부처님의 모인 대중을 구했습니다. 부처님의 국토를 구하고, 부처님의 위의를 구하고,.. 2023. 12. 23.
[불교경전] 화엄경 입법계품 - 20(부동 청신녀 ㉡) 지난 번 이야기에서 선재동자는 드디어 '부동청신녀'를 만나게 되었습니다. 부동청신녀를 정념으로 관찰하고 광명이 꿰뚫어 가릴 것이 없고, 중생을 위해 널리 이롭게 하고, 공덕이 깊고 넓어 끝닿은 데를 알 수 없다고 하며 기쁜 마음으로 게송으로 찬탄했습니다. " 청정한 계율을 지키고, 넓고 큰 인욕을 수행하며, 정진해 물러나지 않으니, 광명이 세간에 두루 비치다." 화엄경 입법계품의 20회 ㉡번째 이야기에서 부동청신녀는 선재동자에게 어떤 가르침을 알려줄까요? ■ 부동 청신녀 - 선재동자는 게송을 읊고 나서 말했습니다. "성자시여, 저는 이미 위없는 보리심을 발했으나 보살이 어떻게 보살행을 배우며 어떻게 보살도를 닦는지 알지 못합니다. 듣건대 성자께서 잘 가르쳐 주신다 하오니, 말씀해 주소서." - 이때 부동.. 2023. 12.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