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수사리2

[불교경전] 화엄경 입법계품-52:㉦(미륵보살) 미륵보살은 선재동자가 '탐욕과 성냄과 어리석은 불 속에 들어있는 이에게 선정의 물을 부어 서늘하게 하고, 그릇된 소견의 그물에 걸린 이는 지혜의 칼로 벗겨준다'라고 하였습니다. 화엄경 입법계품 52㉦의 이야기에서 미륵보살은 계속하여 선재동자에게 어떤 가르침을 알려줄까요?■ 미륵보살  - 어진 이들이여, 이 장자의 아들은 항상 이런 행으로써 중생을 구호하며, 보리심을 발하고 쉬지 않으며, 대승의 길을 구해 게으르지 않으며, 법의 물을 마시기를 싫어하지 않으며, 도를 돕는 행을 부지런히 쌓으며, 항상 모든 법문을 청정하게 하기를 좋아하며, 보살행 닦기에 정진하며, 여러가지 원을 채우고 방편을 잘 행하며, 선지식을 뵙는데 만족할 줄 모르며, 선지식 섬기기에 고달픈 줄 모르며, 선지식의 가르침을 듣고 순종해 행.. 2024. 5. 22.
[불교경전] 화엄경 입법계품-25:㉣(미륵보살) 미륵보살은 게송으로 '무량겁에 욕망 때문에 몸을 버렀거니 이제 보리를 구하는 데는 이 버리는 것이 좋은일이다'라고 하였습니다. 화엄경 입법계품의 25㉣의 이야기에서 선재동자는 계속하여 미륵보살에게 어떤 가르침을 듣게 될까요?■ 미륵보살   그대가 무량겁에   생사의 고통 받으면서   부처님 섬기지 못하고   이와 같은 일을 듣지도 못했다    이제 사람의 몸으로   부처님과 선지식 만나   보리행 들으니   어찌 기쁘지 않으리    비록 부처님을 만나고   선지식을 만났더라도   마음이 청정하지 못하면   이와 같은 법 듣지 못한다    이같이 마음 청정하고      항상 부처님을 모시고   모든 보살 가까이하면   반드시 보리를 이루리라    선지식 섬기기 좋아하고   부처님께 부지런히 공양하며   일.. 2024. 5.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