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구경심2

[불교경전] 화엄경 입법계품-54:㉠(보현보살) 선재동자는 '국토를 맑게 하려는 한량없는 마음, 모든 겁에 머물려는 다함 없는 마음, 여래의 열 가지 힘에 나아가려는 구경심을 일으켰다'라고 하였습니다. 화엄경 입법계품 54㉠의 이야기에서 선재동자는 보현보살에게 어떤 가르침을 듣게 될까요?■ 보현보살(普賢菩薩) - 선재동자는 이렇게 생각했습니다. '나는 이제 반드시 보현보살을 뵙고 선근을 더욱 늘릴 것이며, 부처님을 뵙고 보살의 광대한 경계에 대해 결정한 이해를 내어 일체지를 얻을 것이다.' - 선재동자는 몸과 마음을 가다듬어 지극한 마음으로 보현보살을 보려고 분발해 정진하며 물러가지 않았습니다. 넓은 눈으로 시방의 부처님과 보살들을 관찰하면서 보이는 것마다 다 보현보살을 뵙는다고 생각했습니다. 지혜의 눈으로 보현의 도를 보니, 마음이 광대하기 허공과 .. 2024. 6. 2.
[불교경전] 화엄경 입법계품 - 53(문수사리보살) 미륵보살은 선재동자에게 '마땅히 문수사리에게 가야한다. 결코 고달픈 생각을 내지 말라. 문수사리는 그대에게 모든 공덕을 말해 줄 것이다.'라고 하였습니다. 화엄경 입법계품 53번째이야기에서 선재동자는 문수사리보살에게 어떤 가르침을 듣게 될까요?■ 문수사리보살(文殊師利普薩)  - 선재동자는 미륵보살 마하살이 가르쳐 준 대로 길을 가면서 110여 성을 지나 보문국(普門國) 소마나성에 이르렀다. 성문 앞에서 문수사리를 생각해 수순 관찰하고, 두루 찾으면서 뵙고자 했다.  - 이때 문수사리는 멀리서 오른손을 펴 110유순을 거쳐 와 선재동자의 머리를 만지면서 말했다.    "착하고 착하다 선남자여. 만일 믿음의 뿌리(信根)가 약했더라면 마음이 나약해 공 닦는 행이 갖추어지지 못했을 것이며, 정근에서 물러나 한 .. 2024. 5. 31.